• Bookmark
sub page title image


 

[상장人터뷰] 휴벡셀 "패스트트랙·기술특례 병행, 내년 상장 추진"

970 2022.02.08 11:50

짧은주소

본문

뉴스핌 - [상장人터뷰] 휴벡셀 "패스트트랙·기술특례 병행, 내년 상장 추진" (newspim.com) 

 

"작년 7월 인수한 '바이오리진'과 시너지 효과 기대"

[서울=뉴스핌] 김양섭 기자 = 의료기기 업체인 휴벡셀이 내년 상반기 코스닥 시장 상장을 추진한다. 코넥스 시장에서 '이전상장'하는 방식이다. 패스트트랙(신속상장)과 기술특례 등 두가지 방식을 병행해서 준비하겠다는 방침이다.

8일 허성규 휴벡셀 대표이사는 뉴스핌과의 서면인터뷰에서 "코넥스 신속상장 제도와 기술특례 상장 방식을 동시에 추진하고 있다"면서 "내년 상반기에 코스닥 이전상장이 가능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2202080757409900.jpg
허성규 휴벡셀 대표이사. [사진제공=휴벡셀]

휴벡셀은 코넥스 신속상장 제도중 트랙1인 ▲매출액 100억원 이상 ▲영업이익 흑자 ▲시가총액 300억원 이상의 요건을 맞추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허 대표는 "지난해 7월에 인수한 바이오소재 업체인 바이오리진과의 협업으로 신제품을 개발해 현재 시판을 준비중이고, 작년 하반기에는 PN/PDRN 화장품 원료 유통 매출로 12억원을 기록한 추세 등을 보면 올해에는 패스트트랙1 기준은 무난하게 달성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PN/PDRN 은 연어나 송어의 생식세포(정액과 정소)에서 유전자(DNA)를 추출한 재생물질을 말한다. 휴벡셀은 지난해 12월 연어양식장과 연어 정액 추출 기술력, 제조시설 등을 보유한 바이오메디팜㈜와 공동업무협약식을 체결했다.

바이오메디팜으로부터 안정적으로 PDRN, PN 원료 제품을 공급 받아 작년 하반기에만 PDRN 화장품 원료 유통 매출 12억원을 달성했다.

패스트트랙과 함께 기술특례 상장 준비도 병행할 예정이다.

허 대표는 "기술특례 상장은 점차 어려워지는 추세지만 작년에도 척추간유합보형제인 AE0N-C관련 특허 2개를 추가 등록해 현재 미국 특허 1개 포함 총 16개의 특허를 보유중에 있다. 2D스캐너 관련 특허 2개도 작년에 출원해 올해는 등록될 전망"이라고 했다.

이어 "연구소 인력을 대폭 강화했고 자회사인 바이오리진 연구원들과의 협업으로 추가 특허 및 신제품 개발에 박차를 가하고 있어 기술특례 상장도 패스트트랙과 함께 준비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휴벡셀은 척추 임플란트 제조 및 3D프린터를 이용한 맞춤형 임플란트 제조업체이다. 

10여년간 운영중인 미국 판매회사 및 미국 현지 연구소를 거점으로, 척추 추간체 및 의료기기 최대시장인 미국 시장을 포함해 전세계 12개국에 수출하고 있다. 국내에선 수도권 5개 대학병원에 직판영업을 진행중이고, 전국 30여개의 국내 대리점 판매망을 구축한 상태다.

허 대표는 "해외 판매망은 미국 자회사를 비롯한 해외 12개국 영업망을 구축했고, 미국 시장이 점차 복원되고 있어서 올해 매출 증가가 기대되고 있으며, 현재 중동 및 아프리카, 동남아시아 중점으로 시장 확대를 계획해 20여개국으로 해외 네트워크 확대를 준비중에 있다"고 설명했다.

지난 해 7월 인수한 바이오리진과의 시너지 효과도 기대하고 있다.

허 대표는 "현재 바이오리진과 휴벡셀이 협업해 신제품 3종 개발을 마무리중에 있다"면서 "작년 11월경 척추외과학회에서 선보인 시제품에 대한 반응이 상당히 좋았다. 올 상반기 신제품 출시에 따라 매출 증대가 기대된다"고 말했다.

신제품 3종은 휴벡셀의 추간체유합보형재와 융합된 제품, 기존 U-bone 제품의 변형 제품, 다양한 적응증에 사용될 수 있는 골결손충진재 등이다.

올해 매출 목표는 184억원으로 잡고 있다.

허 대표는 "올해는 매출액 약 184억원 (제품매출 65억 상품매출 119억원), 영업이익 3억7000만원을 목표로 하고있다"면서 "제품매출은 임플란트 국내 매출 28억원 해외 수출 25억원 UDI 12억원 총 65억원을 예상하고 있으며, 상품매출은 PDRN 원료 상품 매출이 약 111억원, 바이오리진 관련 U-bone 국내 판매 및 수출로 상품 매출 약 8억원 달성을 기대하고 있다"고 설명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