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Bookmark
sub page title image


 

전북체육회·전북대병원 의료기기중개임상시험지원센터·휴벡셀 업무협약 (보도자료)

898 2021.03.24 14:44

짧은주소

본문

[전주=뉴시스] 김민수 기자 = 전라북도체육회(회장 정강선)가 운동선수들의 재활 치료를 더욱 효과적으로 지원할 수 있게 됐다.

전북체육회와 전북대병원 의료기기중개임상시험지원센터(센터장 고명환)·의료기기 업체 휴벡셀(대표 허성규)은 24일 전북대병원에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을 통해 3개 기관은 ‘스포츠-의학 연계 전문 선수 육성’을 위한 스포츠 재활의료 산업 활성화에 협력하게 된다. 

또 국내 및 국제 공동연구 프로젝트 수행, 학술정보교류 등을 비롯해 전문 기술과 네트워크를 활용해 상호 발전을 모색하게 된다.
  
협약식 후 휴벡셀은 선수들을 위해 써달라며 도 체육회에 초음파치료기 20대를 전달했다.물리치료기기인 초음파치료기는 어깨와 무릎 등 관절 통증 완화에 검증된 제품으로 부피가 작아 훈련장 또는 가정에서도 쉽게 활용할 수 있다.초음파치료기는 심리상담과 기술·전술 분석 등을 하는 전북스포츠과학센터가 활용하게 된다.

 

도 체육회 유인탁 사무처장은 “선수들의 부상을 사전에 예방하고 경기력 향상에 큰 도움이 될 것 같다”며 “전북 체육 발전을 위해 아낌없는 지원과 협력을 해준 전북대병원과 휴벡셀에 감사를 전한다”고 밝혔다.

associate_pic